Saigoneer한글판

 
Back 사회 » 코로나19가 나짱 주민 3명의 생계에 미친 영향

코로나19가 나짱 주민 3명의 생계에 미친 영향

일반적으로 나짱은 베트남에서 가장 유명한 관광지 중 하나이다.

팬데믹 기간 동안 코로나19의 공포 속에서 바람이 부는 해변 도시는 평소보다 훨씬 더 서늘해보이는데, 관광객의 빈자리 때문일 것이다.

최근에 도시를 여행할 때 이 공허함은 상당히 압도적이었다. 중앙 도로에는 일상의 리듬이 부재했고, 공간은 더 넓고 더 커보였다. 텅 빈 거리에서 오토바이 운전자는 승객을 참을성 있게 기다릴 뿐이었다.

그의 이름은 Lê Đình Dũng이고 그는 나짱 출신이다. 그는 승객이 거의 없다는 것을 알고 있었지만 여전히 노력하고 있었다. 그는 현재 자신의 수입이 하루에 수천 동에 불과하며, 전염병 이전에 벌어들인 수입보다 훨씬 적다고 말했다.

Lê Đình Dũng이 나짱의 배낭여행자 지역인 Hung Vuong 거리에서 승객을 기다리고 있다.

그는 “이전에는이 도시의 중심지가 많은 관광객들로 붐볐는데 지금은 너무 조용해 보인다”며 “운전을 계속 하지만 승객을 찾지 못했다. 그래서 이곳에 서서 현지 일반 고객을 기다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문을 연 상점, 레스토랑, 커피숍은 비어있고 조용했다. 낮이든 이른 저녁이든 마을과 해변을 걷다 보면 사람이 없는 곳의 숨막히는 고요함을 느낄 수 있었다.

“나짱은 아름다운 도시이지만 지금은 방문객이 몇 명 밖에 없어서 너무 슬프다. 게다가 이 도시에서 더 이상 씨클로 운전자로 생계를 이어갈 수 없다.”라고 전기 씨클로를 소유한 Đặng Phước은 말했다. 그는 65세이며 푸옌 출신으로, 10년 전 일을 위해 나짱으로 이사했다.

Tran Phu 거리에서 승객을 기다리는 Đặng Phước.

그는 현재 9명의 다른 씨클로 드라이버와 함께 임대한 방에 살고 있다. 오래 전 그는 건설 노동자였으며 나이가 들어감에 따라 건강 때문에 전기 씨클로 운전으로 전향했다. 그러나 그는 팬데믹으로 인해 수익을 얻었다. “하나도 벌지 못하는 날도 있고 내 자신도 먹여살리기 힘들어서 동료 운전자들로부터 돈을 빌려야했다. "라고 Phước이 말했다.

2주 전에 내가 거리들을 거닐 때 많은 사업체가 문을 닫은 모습을 볼 수 있었다. 노점상들은 홀로 손님을 기다리고 있었다. 보도는 비어있었고 나짱의 가족들은 그 영향을 온몸으로 느끼고 있다. 입에 풀칠을 하기도 어려운 상황이다.

“오후 2시부터 9시까지 여기 앉아 있었지만 약 80,000동밖에 벌지 못했다. 두 아이의 학비를 낼 돈이 충분하지 않아서 몇 달 동안 학교에 보내지 못했다.”라고 노점상 장수인 Đặng Trường Hân이 말했다.

텅 빈 해변에서 손님들을 기다리는 Đặng Trường Hân.

한편 Hân은 한때 어부였지만 척추 디스크로 인해 작업을 중단해야했다. 작년에 그는 코로나19 파동이 시작되기 불과 몇 주 전에 노점상으로 사업을 시작하여 음식과 음료를 판매하기로 결정했고 계획을 완전히 망쳤다. 그의 아내는 호텔에서 객실 청소부로 일했지만 직장을 잃었다.

우리가 이야기하는 동안 그의 두 아이가 근처 벤치에서 자고있는 것을 발견했다. 그는“어부가 되기 위해 초등학교 3학년 때 학교를 그만두었다. 나는 아이들이 더 나은 삶과 미래를 가질 수 있도록 잘 교육받았으면 한다. 하지만 팬데믹으로 인해 이것이 더더욱 불확실해졌다. "”

바람이 불며 해변의 시원한 공기가 나를 감쌌다. 군중의 소음 없이도 해안의 모래를 치는 선율의 파도 소리, 야자 나무 잎사귀가 흔들리고 겹치는 소리 등 평소에 듣지 못했던 소리들이 들렸다. 소음이 없는 상황에서 침묵의 “소리”는 나에게 무언가를 가르쳐주었다. 이 아름다운 자연의 소리 속에서 역설적이게도 이 도시의 많은 사람들은 평화롭게 즐길 수 없다는 것을 깨달았다. 나짱 사람들이 겪는 고통이 더 와닿았다.

폐쇄된 관광 사업.

이 인터뷰는 하이즈엉, 꽝닌, 사이공 및 기타 지역에 영향을 미친 2021년 베트남의 최근 코로나19 발생 기간에 수행되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