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사회 » 미국 동물원, 베트남 토착 멸종 위기에 처한 영장류 Quý Báu 출생

안녕 Quý Báu!

펜실베이니아 주 필라델피아의 지역 뉴스 방송국 ABC 7 News는  필라델피아 시에 있는 동물원에서 12월 13일 멸종 위기에 처한 프랑수아 랑 구르가 태어났다고 보도했다. Quý Báu (베트남어로 "귀중한")라는 이름의 아기는 첫 번째의 자식이다. 부모인 메이 메이와 체스터이고 이 종의 영장류가 필리 동물원에서 태어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동물원의 페이스 북 페이지에 게시된 비디오는 졸음에 겨운 오렌지색 Quý Báu가 어미 원숭이의 품에 시간을 보내기 전에 목욕하고, 말리고, 먹이를 주는 모습을 보여준다.

멸종 위기에 처한 영장류 구조 센터에 따르면 성인 프랑수아 랑 구르는 뺨에 흰색 머리카락이 있고 머리 꼭대기에 독특한 털이 있다. 무게는 5.5kg에서 7.9kg이며 중국 남부와 베트남 북동부 지역에서 자라났다. 이 종은 19세기 말과 20세기 초 중국 남부에 주둔한 프랑스 외교관 오귀스트 프랑수아의 이름을 따서 명명되었다.

프랑수아 랑 구르는 석회암 열대 우림에 서식하는 경향이 있으며 석회암 추출 및 농지 확장으로 인한 서식지 부족뿐만 아니라 전통 의학 사냥으로 위협을 받고 있다. 베트남에서는 "멸종 위기에 처한" 것으로 분류되며 보존법에 따라 보호된다. 베트남에는 500 마리 미만이 야생에 남아있는 것으로 추정된다.

다른 미국의 동물원 뉴스에 따르면 테네시의 멤피스 동물원에서 2020년 8월 5일 수컷 프랑수아 랑 구르가 태어났다.

[사진 출처: Philadelphia Zoo]

Related Articles

- 제휴 컨텐츠

생산적인 학습 환경을 갖춘 사이공의 학교

“우리가 환경을 제대로 갖추면 자연스럽게 교육과 학습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집니다. 학생들이 안전하고 행복하다고 느껴야 생산적인 학습이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라고 호주 국제 학교의 초등부 부교장이자 유치원 교장인 Beth Wills는 설명한다.

- 사이공

사이공, 길거리 노래방으로 만연한 소음 공해에 대처하겠다고 표명

합의되지 않은 길거리 노래방 문화에 끝이 찾아오는 것일까?

- 환경

미쓰비시, 반박 직면 후 빈 투언 성 석탄 화력 발전소 프로젝트에서 철수

글로벌 기업들이 화력 발전소 중단의 압력에 직면하고 있다.

- 테크

브이스마트 스마트폰 3대, 미국에서 AT&T 브랜드로 판매 시작

VnExpress는 빈그룹의 빈스마트가 생산한 3대의 스마트폰이 현재 미국에서 판매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 사이공

사이공, 14일 동안 코로나19 확진자 발생하지 않아 학교 재개

3월 1일 사이공 학생들은 다시 학교로 돌아갈 수 있다.

- 건축

[사진] 다낭 건축가들, 1970년대의 낡은 집을 커피숍으로 개조하다

베트남에서 더 많은 새로운 건축 프로젝트가 곧장 건물을 허무는 대신 어떤 오래된 요소를 보존하고 개선할 수 있는지 고려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