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Home문화 & 예술문화 & 예술 카테고리관광 베트남, 전자비자(E-Visa) 시범 프로그램 확대

베트남, 전자비자(E-Visa) 시범 프로그램 확대

관광객들에게 30일간의 전자비자(E-Visa)를 발급하는 시범 프로그램에 유럽 등 35개국을 목록에 추가했다.

관광사업을 강화하고 긍정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 유럽 및 기타 지역의 여권 소지자들은 올해 2월 1일부터 25달러의 수수료를 내면 30일간의 단수 입국비자를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게 되었다.

사흘이 걸리는 전자비자는 브라질, 아이슬란드, 포르투갈, 스위스, 세르비아, 홍콩 또는 마카오의 중국 여권 등으로 확대되었다. 35개국의 전체 목록은 여기에서 볼 수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2017년 2월에 40개국으로 시작되어 지난 가을에 2년 더 연장되었다. 2017년 12월에는 호주와 인도 등을 포함한 6개국이 추가되었다. 당국은 또한 국경관문을 16곳과 항만 9곳으로 늘렸으며, 이는 각각 13곳과 7곳보다 크게 늘어난 수치이다.

2018년 8월 31일 기준으로 241,875명이 베트남에 전자비자로 입국했다. 처음 발표되었을 때 Nguyen Xuan Phuc 총리는 이 사업의 시행을 촉진하기 위해 2천억 동(약 896만 달러)을 투입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베트남의 야심찬 목표와 맞물려 있다. 베트남 관광총국에 따르면 베트남은 2020년까지 350억 달러의 관광수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유럽 관광객들은 방문 1건당 평균 1,316 달러를 지출하는 반면, 외국인 방문객은 전체적으로 900 달러를 지출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Related Articles:

Vietnam Approves 2-Year Extension of E-Visa Pilot Program for 46 Countries

Vietnam to Issue Printable E-Visas in 2017

Vietnam Eyes $35bn in Tourism Revenue by 202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