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문화 & 예술 » 관광 » 베트남, 전자비자(E-Visa) 시범 프로그램 확대

베트남, 전자비자(E-Visa) 시범 프로그램 확대

관광객들에게 30일간의 전자비자(E-Visa)를 발급하는 시범 프로그램에 유럽 등 35개국을 목록에 추가했다.

관광사업을 강화하고 긍정적인 결과를 얻기 위해 유럽 및 기타 지역의 여권 소지자들은 올해 2월 1일부터 25달러의 수수료를 내면 30일간의 단수 입국비자를 온라인으로 신청할 수 있게 되었다.

사흘이 걸리는 전자비자는 브라질, 아이슬란드, 포르투갈, 스위스, 세르비아, 홍콩 또는 마카오의 중국 여권 등으로 확대되었다. 35개국의 전체 목록은 여기에서 볼 수 있다.

해당 프로그램은 2017년 2월에 40개국으로 시작되어 지난 가을에 2년 더 연장되었다. 2017년 12월에는 호주와 인도 등을 포함한 6개국이 추가되었다. 당국은 또한 국경관문을 16곳과 항만 9곳으로 늘렸으며, 이는 각각 13곳과 7곳보다 크게 늘어난 수치이다.

2018년 8월 31일 기준으로 241,875명이 베트남에 전자비자로 입국했다. 처음 발표되었을 때 Nguyen Xuan Phuc 총리는 이 사업의 시행을 촉진하기 위해 2천억 동(약 896만 달러)을 투입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 같은 움직임은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베트남의 야심찬 목표와 맞물려 있다. 베트남 관광총국에 따르면 베트남은 2020년까지 350억 달러의 관광수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유럽 관광객들은 방문 1건당 평균 1,316 달러를 지출하는 반면, 외국인 방문객은 전체적으로 900 달러를 지출하는 것으로 집계됐다.

Related Articles:

Vietnam Approves 2-Year Extension of E-Visa Pilot Program for 46 Countries

Vietnam to Issue Printable E-Visas in 2017

Vietnam Eyes $35bn in Tourism Revenue by 2020 


Related Articles

in 관광

베트남 항공사들, 목요일부터 국내선 운행 재개

두 항공사는 예정된 국내 사회적 거리두기 기간이 끝난 후 4월 16일부터 더 많은 국내 노선을 제공할 계획이다.

in 관광

[사진] 양곤의 버려진 놀이공원에서 자연의 집이 된 노후한 유물

양곤 놀이공원은 1997년에 이전 독재 정권 시절에 난폭한 독재자로부터 화려한 주의 분산용로써 지어졌다.

in 테크

승차 공유 어플을 위한 차량, 사월부터 택시 표지판 설치가 요구될 수도

2016년, 계약을 기반으로 운송 관리를 지원하는 과학 및 기술 적용에 대한 시범안이 발행되어 그랩과 같은 승차 공유 서비스가 다른 운송 서비스에 적용되는 규정의 대상이 아닌 채로 운영될 수 있었다.

in 관광

유엔 보고서, 2019년 세계에서 7번째로 빠른 성장 이룬 관광지로 베트남 선정

코로나바이러스가 이에 어떤 영향을 미칠까?

in 관광

지난 1월 한 달, 베트남에 방문한 외국 관광객 수 거의 2백만 명 돌파

베트남 관광 산업은 지난달 해외 방문자 수에 전례 없는 성장을 보였다. 안타깝게도 이 성장이 한창 이뤄질 때 코로나 바이러스가 발생했다.

in 스포츠

베트남 농구 리그, 2020년에 7번째 팀으로 냐짱 돌핀팀 맞이

냐짱 돌핀 (Nha Trang Dolphin)팀이 올해 오월에 다섯번 째 시즌부터 베트남 축구 협회에 가입할 것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