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뉴스 » 베트남 » 여름부터 운영 예정이던 빈펄 항공, 빈그룹 측에서 갑자기 취소

여름부터 운영 예정이던 빈펄 항공, 빈그룹 측에서 갑자기 취소

베트남 최대 사기업인 빈펄 그룹이 기술과 산업 운영에 집중하기 시작하면서 이러한 결정을 내렸다.

Bloomberg는 올해 빈그룹이 출시할 항공사인 빈펄 항공이 취소되었다고 보고했다.

이 기사의 인용에 따르면 빈그룹의 부회장인 Nguyen Viet Quang은 "베트남의 항공 시장은 잠재력이 크고 갈하게 성장하고 있지만, 많은 회사들이 이미 운영을 하고 있다. 항공 산업에 대한 빈그룹의 막대한 투자는 공급 과잉으로 이어질 수 있다"고 말했다.

빈그룹은 빈펄 항공을 작년에 발표했으며, 8월 베트남 항공청으로부터 비행 승인을 받았으며 올 여름부터 비행을 시작할 예정이었다. 

VnExpress는 최근 1월 3일에 빈펄 항공이 7월에 출시하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발표했으며, 2024년까지 30대의 항공기를 운용하면서 2,000개가 넘는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기대했었다.

항공 프로젝트의 중단은 빈패스트와 빈스마트와 같은 라인에 집중하려는 빈그룹 노력의 일환으로 나타나며, 두 사업에서 빈그룹은 국제적으로 입지를 자리할 것이 예상된다. 빈그룹은 12월에 소매 및 농업 기업인 빈커머스와 빈에코를 마산 컨슈머에 인도했다.

빈펄 항공은 베트남의 항공 시장에 진입하지 않지만, 비엣트래블 항공카이트 에어는 2020년에 출시를 앞두고 있다.

[사진 출처: Px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