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옛 사이공 » 시설 » [사진] 1967년의 여유로운 붕따우 사진 13장

[사진] 1967년의 여유로운 붕따우 사진 13장

붕따우는 사람들이 잠시 머물며 쉴 수 있도록 하는 해안 마을에 어울리는 이름인 것 같다.

”정박지”로 번역되는 이 단어는 지난 몇 세기 동안 이 지역이 제공한 주요 기능 중 하나를 적절하게 설명한다. 21세기 사이공 사람들에게 편리한 주말 휴양지가 되기 이전에, 이곳은 참파 제국 시대의 교통요충지였으며, 지아롱 황제가 그곳에서 야영을 한 뒤 제거했던 일부 해적들의 본거지이자 프랑스와 포르투갈 상인들의 무역 허브였고, 미군 군인들이 휴가 중에 갔던 인기있는 장소이기도 했다.

이 사진들은 군인들이 붕따우에 들렀을 때 찍은 사진 모음이다. 1967년에 이르러 붕따우 지역사회는 현지 시장 및 농장과 함께 외국인 당일치기 여행객을 위한 상점과 레스토랑을 개발했다.

아래에서 그 장면들을 살펴보자:

[사진 출처 Flickr 사용자 manhh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