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옛 사이공 » 아시아 » 뉴스 » 아시아 » 일본, 오는 4월부터 베트남을 포함한 일부 국가의 학생 비자 심사 강화

일본, 오는 4월부터 베트남을 포함한 일부 국가의 학생 비자 심사 강화

비자 만료 후 체류가 증가하면서 일본 이민국은 4월부터 수십 개국의 학생 비자 발급 절차를 강화할 것이다.

닛케이 아시안 리뷰에 따르면 일본은 엄격한 비자 확인 대상 국가 목록을 확대할 것이다. 현재 중국 (홍콩 및 기타 지역 제외), 베트남, 네팔, 스리랑카, 미얀마, 방글라데시 및 몽골을 포함한 7개국의 학생만 엄격한 비자 심사 과정을 거친다. 베트남은 현재 비자 만료 후 체류 학생 수가 총 3,065명으로 가장 많다.

학생 비자를 체류하는 중국 학생의 수가 감소함에 따라 목록에 중국은 제외되며 다른 80개국이 포함된다. 이에 따라 중국은 학생 비자의 엄격한 심사 절차가 면제되는 117개 국가에 추가된다.

더 엄격한 심사를 받는 국적의 학생은 높은 학업 성적을 보이는 여러 증명서, 생활비를 지불할 관계자의 계좌 잔고 및 해당 관계자와 학생 관계 증명을 제출해야 한다.

동일한 기사에 따르면, 이 조치는 또한 특정 기술직 취업 비자 프로그램을 홍보하려는 일본의 노력의 일환으로, 지원자들은 취업하려는 분야에 대한 기술 시험을 통과하고 일본어 능력 시험을 치러야 한다.

이 프로그램은 작년 4월에 도입되었으며 5년 동안 외국인 근로자에게 340,000개의 비자를 발급하는 것을 목표로 한다. 그러나 일본인이 아닌 근로자를 모집하는 데 난항을 겪고 있다. 작년 9월부터 현재까지, 219명의 외국인만이 특정 기술 비자를 받았다.

비자 프로그램이 시작되기 전에 일본 외 여섯 국가에서 기술 및 언어 시험이 실시된다. 베트남은 일본 인턴쉽 프로그램에서 가장 많지만 아직 비자를 발급 받은 경우는 없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