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사회 » 테크 » 아이폰 제조업체 Foxconn에서 베트남에 아이폰 공장 설립을 계획하고 있다.

이 아이폰 제조 업체는 미중 무역 전쟁의 부수적인 피해를 피하고자 베트남을 바라보고 있다. 

베트남 투자 리뷰 보고서에 따르면, 하노이 인민 위원회는 현재 베트남에 아이폰 제조 공장을 설립하기 위해 대만 다국적 전자 기업인 Foxconn Technology Group과 협의 중이다. 

한 소식통은 베트남 상공회의소(VCCI) 사무국장 Vu Tien Loc이 Nguyen Xuan Phuc 총리와의 회동에서 이 사실을 드러냈다고 전했다. 

Loc은 “우리는 Foxconn과 이 계획의 가능성에 대해 논의하고 있다”고 Reuters에 말했다. 하노이 인민위원회 위원장 Nguyen Duc Chung과 Foxconn 측에서는 이에 대해 언급을 피했다. 

아이폰 대부분은 선전과 상하이의 공장에서 Foxconn과 Pegatron에 의해 제조된다. 국내산 제품으로 간주하는 브라질과 인도에서는 수입세를 피하고자 적은 물량만 제조하고 있다.   

과거 Hon Hai로 알려진 Foxconn은 2007년 초 Bac Giang, Bac Ninh 및 여러 지방에 공장을 설립하면서 베트남에 진출했다. Foxconn은 2010년 약 18명의 직원이 자살을 시도하고, 그중 14명이 사망하면서 크게 주목받았다. 이 소식은 대기업 노동 관행에 대한 우려를 불러일으켰다. 

[Photo via Zing]


Related Articles:

Better Pay, Lower Costs in Vietnam Entice Taiwanese Workers Away From Home

Vietnam Is Home to More Than 18m Unofficial Workers: Report

Child Labor to Surge in Vietnam Due to Climate Change: Experts


Video »

BUDX HCM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