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Home 사회 사회 카테고리 테크 다음 주, 신규 베트남 현지 차량 공유 앱이 출시된다.

다음 주, 신규 베트남 현지 차량 공유 앱이 출시된다.

다음 주, 포화 상태인 베트남의 차량 공유 시장에 새로운 앱 ‘Be’가 출시된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12월 17일에 신차 및 오토바이 앱 기반 서비스가 제공될 것이라고 한다. 이 앱을 만든 회사인 Be Group은 수억 달러의 투자를 확보했으며 내년 말까지 베트남 전역에 11만 명의 운전자 유치를 희망하고 있다. 경쟁사와 마찬가지로 음식, 배달, 전자 지불 및 금융 서비스도 제공할 것이다.

그랩(Grab)이 당면한 문제점인 운전자를 위한 24/7 보험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세금과 규정을 투명하게 준수하는 등 경쟁 업체와 차별화되는 목표를 세웠다. 현재 가격이나 운전자 지불 계획에 관한 정보는 거의 없다.

개발팀은 국제 경험을 가진 베트남인으로 구성된다. 그랩과 최근 생겨난 Go-Viet은 모두 해외 재정 지원을 받고 있지만 Be Group의 익명의 투자자는 VP은행과 전략적 투자자로 활동하고 있다.

[Photo via Facebook page be]


Related Articles:

It's Official: Ride-Hailing App Go-Viet Launches Service in Saigon's Inner Districts

Vietnam's Ride-Hailling Market Heats up With New Made-by-Vietnamese App Aber

In Vietnam's Ride-Hailing Market, It's Grab Against the World. And It's Winning


Video »

BUDX HCM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