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뉴스 » 베트남 » 비에텔, 6월에 상용 5G 서비스 출시 예정

비에텔, 6월에 상용 5G 서비스 출시 예정

베트남 최대 통신 회사인 비에텔은 2020년 6월에 상용 5G 네트워크를 출시할 예정이다.

지난 금요일, 국방부가 운영하는 비에텔은 세계 여섯 번째로 자체 개발 한 소프트웨어 및 장비를 사용하여 고속 모바일 네트워크를 제공하는 회사가 될 것이라고 발표했다. 발표일에 비에텔은 5G 화상 통화를 성공적으로 완료했다.

현재 에릭슨, 노키아, 화웨이, 삼성 및 ZTE 만 상업용 액세스를 위해 자체 5G 장비를 개발했다. 5세대 인터넷 기술은 2015년 일본에서 처음으로 테스트를 성공적으로 마쳤고 2019년에 한국에서 공개되었으며 현재 전 세계에서 다양한 테스트 단계에 있다. 미국, 영국, 싱가포르 및 중국을 포함한 일부 국가에서는 이미 상업용으로 제공하기 시작했다.

5G는 개별 사용자의 모바일 인터넷 속도를 최대 초당 1Gb까지 증가하여 더 빠른 다운로드와 스트리밍을 가능하게 하는 것 이상의 혁신적인 효과를 가져올 것이라고 전문가들은 예상한다. 5G로 가전 ​​제품, 자동차, 산업 기계, 의료 기기, 가정, 유틸리티 그리드, 인프라 시스템 및 도시 전체를 보다 효율적으로 연결할 수 있다. 이론적으로 보다 안정적이고 빠른 연결은 자율 주행 자동차, 가상 현실 시스템, 원격 의료 절차 및 산업 및 농업 시설의 통제를 가능하게 한다.

2018년 베트남은 처음으로 5G 기술을 국가에 도입할 계획을 발표했다. 2019년 말 비에텔은 전국 최초로 사이공의 10, 12군을 5G에 접근할 수 있는 지역으로 만들었다.

일반적으로 동남아시아, 특히 베트남은 5G 기술을 빠르게 수용할 것으로 예상된다. 다국적 기술 회사 시스코의 동남아시아 지사장 Naveen Menon에 따르면 베트남이 2020년 사이에 15억에서 25억 달러를 인프라에 투자한다면, 이 기술을 기반으로 국가 통신 회사들은 2025년부터 매년 최대 3억 달러의 수익을 올릴 것으로 전망된다.

[사진 출처: Bao Mo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