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뉴스 » 베트남 » 베트남 주도 아세안 정상 회담에서 세계 최대 무역 블록 탄생

베트남 주도 아세안 정상 회담에서 세계 최대 무역 블록 탄생

베트남은 이제 세계 최대 무역 블록의 일원이다.

Al Jazeera 에 따르면 일요일에 하노이가 원격으로 개최한 제 37차 아세안 정상 회담에서 대규모 15개국 무역 협정인 RCEP(역내 포괄적 경제동반자협정, Regional Comprehensive Economic Partnership)가 체결되었다.

이 협정에는 세계 GDP와 인구의 약 30%를 차지하는 중국, 일본, 한국, 호주 및 뉴질랜드뿐만 아니라 동남아시아 국가 연합의 10개 회원이 포함되며, 세계 최대의 무역 블록이 될 것이다.

서명국의 정상들은 그룹 화상 통화로 무역 외교의 뉴노말을 만들었다.

조인식을 주도한 응웬쑤언푹(Nguyễn Xuân Phúc) 총리는 "RCEP는 조만간 서명국 비준 후 발효되어 코로나19 이후 경제 회복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협상에 8년이 걸렸던 무역 협정은 회원국 간의 관세를 점진적으로 낮출 것이다. 인도는 처음에는 협정의 일원이었지만 공개 시장과 관련된 요구사항에 대한 국내 반대로 인해 탈퇴했다고 뉴스는 덧붙였다.

RCEP는 올해 초 베트남이 노동 및 환경 문제에 대한 표준을 설정하는 내용을 포함하는 유럽 연합과 체결한 무역 협정만큼 엄격하지 않다.

베트남의 RCEP는 다자간 무역에 대한 미국 트럼프 대통령의 견해로 인해 미국을 제외하는 환태평양 파트너십을 위한 포괄적이고 진보적인 협정 (CPPTP)에서의 역할을 추가한다.

[사진 : 지난 11월 방콕에서 열린 RCEP 정상 회담에서 아시아 태평양 지역 정상들이 포즈를 취하고 있다./CNBC]

 

Related Articles

- 제휴 컨텐츠

생산적인 학습 환경을 갖춘 사이공의 학교

“우리가 환경을 제대로 갖추면 자연스럽게 교육과 학습이 효과적으로 이루어집니다. 학생들이 안전하고 행복하다고 느껴야 생산적인 학습이 이루어질 수 있습니다.”라고 호주 국제 학교의 초등부 부교장이자 유치원 교장인 Beth Wills는 설명한다.

- 사이공

사이공, 길거리 노래방으로 만연한 소음 공해에 대처하겠다고 표명

합의되지 않은 길거리 노래방 문화에 끝이 찾아오는 것일까?

- 환경

미쓰비시, 반박 직면 후 빈 투언 성 석탄 화력 발전소 프로젝트에서 철수

글로벌 기업들이 화력 발전소 중단의 압력에 직면하고 있다.

- 테크

브이스마트 스마트폰 3대, 미국에서 AT&T 브랜드로 판매 시작

VnExpress는 빈그룹의 빈스마트가 생산한 3대의 스마트폰이 현재 미국에서 판매되고 있다고 보고했다.

- 사이공

사이공 학교·영화관·관광 명소 재개, 술집과 체육관은 중단 지속

- 건축

[사진] 다낭 건축가들, 1970년대의 낡은 집을 커피숍으로 개조하다

베트남에서 더 많은 새로운 건축 프로젝트가 곧장 건물을 허무는 대신 어떤 오래된 요소를 보존하고 개선할 수 있는지 고려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