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뉴스 » 사이공 » [사진] 1991년 쩔런(Cho Lon)의 삶과 노동자들이 담긴 흑백사진

[사진] 1991년 쩔런(Cho Lon)의 삶과 노동자들이 담긴 흑백사진

일본의 유명 사진작가 Doi Kuro는 “베트남 사람들의 삶은 모든 거리에 노출되어 있다. 정말 매력적인 부분”이라고 말한 적 있다. 그래서인지 베트남을 방문하는 사진작가들은 유독 사람에게 초점을 맞춰 촬영한다. 아래의 사진들도 예외는 아니다.

아래의 흑백사진들은 프랑스 사진작가 Patrick Zachmann이 1991년 베트남 여행 중 찍은 것이다. 그 무렵 그는 중국 디아스포라에 대한 심층적인 연구를 이어가는 중이었기에 베트남의 최대 차이나타운으로 꼽히는 쩔런(Cho Lon)에 집중한 것은 우연이 아니다.

Zachmann의 사진들은 쩔런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의 단순하지만, 역동적인 삶을 진정성 있게 담아냈다. 유스호스텔 주변의 노동자 휴게실, 상의를 입지 않은 체 칙칙한 염색 공장에서 휴식을 취하는 남성 노동자들, Biti 신발 공장에서 장시간 일하는 젊은 여성들을 구경할 수 있다. 사진 속 사람들 사이에 베트남 유명 기업체를 경영하는 중국인 소유주의 초상화가 보이는 사진들도 있다.

아래 사진들을 통해 1991년대의 쩔런을 구경해보자.

[Photos by Patrick Zachmann/Magnum Photos]

Related Articles

in 문화 & 예술

베트남 문화부, ‘남해 9단선’ 발견된 애니메이션 어바머너블(Abominable) 상영 중단하다

베트남 문화부 관계자들은 드림웍스 제작 애니메이션 어바머너블에서 ‘남해 9단선’이 발견되었다는 소식과 함께 상영을 중단했다.

in 베트남

베트남, 동남아시아에서 두 번째로 빠른 인터넷 경제 성장률 기록

구글과 싱가포르에서 정부 지원을 받는 Temasek Holdings, 그리고 미국계 경영 컨설턴트 Bain & Company가 함께 작성한 새로운 보고서는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을 포함한 동남아시아 6개국에 대해 조사를 진행했다.

in 길거리 음식

골목 맛집: 바삭바삭한 오리고기 국수

정신 없는 병원 사람들, 여러 약국, 피크타임 때의 교통량 가운데 위치한 Hue Ky Mi Gia는 눈에 띈다. 이곳의 내부는 부산한 외부환경과는 사뭇 다른 분위기를 풍긴다.

in 건강

사이공, 의료관광객의 꾸준한 증가로 의료관광 수용

의료 서비스를 받기 위해 베트남을 여행하는 외국인 방문객의 수가 증가하고 있다.

in 미술 & 음악

[사진] 새로운 전시공간이자 아트센터 QUA, 하노이 록 시티(HRC)에서 문을 열다.

새로운 전시공간인 Manzi에 이어, 또 다른 문화공간 ‘QUA’가 지난 주말 하노이 록 시티에서 문을 열었다.

in 베트남

AirVisual을 향한 공격이 거세지자 베트남에서 자체 대기질 측정앱을 개발한다.

대기질 정보를 제공하는 앱 AirVisual이 베트남 네티즌들로부터 공격받기 시작하면서 베트남 정부는 자체 대기질 측정앱을 개발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Video »

BUDX HCM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