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옛 사이공 » [사진] USS 로체스터 선원의 1954년 사이공-쪼 론 (Cho Lon)의 광경

[사진] USS 로체스터 선원의 1954년 사이공-쪼 론 (Cho Lon)의 광경

USS 로체스터 CA-124는 이차 세계 전쟁 이후로 첫 번째로 개시된 중순양함이다.

"한국 해안의 회색 유령"이라는 별명을 가진 순양함은 한국 전쟁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었다. 전투에서 돌아온 후 "선의"의 제스처로 1953년 사이공에 정박했을 때 USS 로체스터 CA-124는 사이공을 방문한 배 중 가장 규모가 컸다.

1954년 1월, 한국 전쟁이 끝난 후, 순양함은 캘리포니아 롱 비치에서 출발하여 서태평양 지역으로 향했다. 1954년 선박 크루즈 책자 내용에 따르면, 2월 17일 사이공에 도착하기 전에 펄 하버, 마닐라, 싱가포르, 방콕에 정박했었다.

Redsvn에 따르면, 1954년 사이공에서 정박한 동안이 이름이 알려지지 않은 선원이 아래의 사진들을 촬영했다.

아래에서 사진을 확인해 볼 수 있다:

[사진 출처: Flickr user manhhai]