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aigoneer한글판

 
Back 옛 사이공 » 아시아 » 뉴스 » 아시아 » 캄보디아, 따돌림 근절을 위해 교육과정에 LGBTQ 이슈 포함

캄보디아, 따돌림 근절을 위해 교육과정에 LGBTQ 이슈 포함

LGBTQ 사람들을 향한 차별과 괴롭힘을 근절하기 위한 새 교육 과정이 마련되었다. 

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내년부터 캄보디아 학생들은 7학년부터 성적 취향과 성 정체성에 대해 배우게 될 것이다. 교육보건부 부국장 Yung Kunthearith는 성교육의 일환으로 이 주제를 배울 것이라고 뉴스 매체에 말했다.

"그것은 평등에 관한 것"이라고 뉴스 매체에 말했다. "우리는 아이들에게 이 문제를 인식하고 학교나 생활 속에서 어느 누구도 차별해서는 안 된다는 것을 가르치고 싶습니다."

캄보디아에는 현재 LGBTQ 커뮤니티에 관한 법률이 없다. 동성 결혼은 범죄가 아니지만, 공식적인 결혼으로 인정되지도 않는다.

캄보디아에서 LGBTQ 사람들에 대해 점점 더 수용적으로 변화하고 있지만 문제는 여전히 남아 있다. 캄보디아 인권 센터의 최근 보고서에 따르면 LGBTQ 응답자 5명 중 1명은 성적 취향이나 성 정체성 때문에 일자리에서 거부된 것으로 나타났다.

"캄보디아 LGBTQ 사람들은 또한 직장에서 다양한 형태의 차별, 따돌림 및 괴롭힘에 계속 직면한다"고 보고서는 밝혔다. "가장 빈번한 형태의 괴롭힘은 주로 대중의 언어폭력과 괴롭힘이다. 일반 대중의 괴롭힘 외에도 직장 내부의 동료들에 의해 괴롭힘이 발생하기도 하며, 상사에 의한 괴롭힘은 비교적 적다."

LGBTQ 옹호 단체인 ASEAN SOGIE Caucus의 지역 코디네이터인 Ryan Silverio는 로이터 통신에 새로운 수업이 “권리를 기반으로 한 사고방식을 고양하여 어린이들이 자신의 선택 의지로 차별적 규범을 바꾸도록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태국은 현재 동남아시아에서 유일하게 학교 교과 과정에 이 주제를 포함한 국가이며, 약 3,100 명의 캄보디아 교사가 이 교육을 제공하도록 훈련받고 있다. 

[Image via Equaldex]

Related Articles

in 베트남

베트남 북부, 연초 50년 중 가장 높은 기온 기록

우리만 이렇게 덥게 느끼는 걸까? 아니면 정말 더운 걸까?

in 문화

넷플릭스, 지브리 스튜디오 영화 21편 스트리밍 서비스를 시작하다

몇 달 후면 베트남의 지브리 애호가들은 지브리 스튜디오 영화를 집에서 바로 스트리밍할 수 있게 된다.

in 사이공

이천 명의 사이공 환경미화원, 뗏 기간 동안 환경 미화 근무

많은 사이공이어는 고향으로 돌아가고, 지구의 곳곳의 이국적인 나라로 여행하거나, 수백만 명의 주민이 적은 이 도시의 신선한 공기를 마음껏 마시면서 간단하게 뗏을 축하할 것이다.

in 베트남

비에텔, 6월에 상용 5G 서비스 출시 예정

베트남 최대 통신 회사인 비에텔은 2020년 6월에 상용 5G 네트워크를 출시할 예정이다.

in 문화

켄 번즈 감독의 다큐멘터리 시리즈, 베트남 작곡가에게 저작권 30,000 달러 지불 요구됨

인기있는 미국 다큐멘터리 시리즈인 베트남 전쟁 (The Vietnam War)의 제작자는 작곡가가 50년 전에 음원을 작곡하고, 작곡가가 타계했다고 생각했기 때문에 저작권을 지불하지 않았다.

in 베트남

여름부터 운영 예정이던 빈펄 항공, 빈그룹 측에서 갑자기 취소

베트남 최대 사기업인 빈펄 그룹이 기술과 산업 운영에 집중하기 시작하면서 이러한 결정을 내렸다.